우리교육지원청 둘러보기
남부교육지원청 안내 032-762-7361
관련기관 사이트 안내
모두가 행복한 남부교육 더불어 살아가는 민주시민 육성
공지사항
- 본 공간에 맞지 않는 글이 등록되었을 경우 게시자의 동의없이 삭제함을 알려드립니다.
- 삭제 대상 글 : 특정개인 및 단체(특정종교 포함) 등에 대한 비방, 욕설·음란물 등 불건전한 내용, 홍보·선전·광고 등
     상업적인 게시, 근거 없는 유언비어·선동적인 내용, 유사·동일한 내용을 반복적으로 게시한 경우, 해당게시판 설정취지에 부합되지      않을 경우 등

- 유의사항 : 게시되는 글의 본문이나 첨부파일에 자신 혹은 타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휴대폰번호, 주소, 은행계좌번호,
      신용카드번호 등 개인을 식별할 수 있는 모든 정보)를 포함시키지 않도록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를 포함한 글이 등록되었을
      경우 부분 또는 전체 삭제함을 알려드립니다.
제 목 ‘월례조회!’그 낡은 틀을 벗다.
작성자 김** 작성일 2016-05-02 조회수 2487
첨부파일1 보도자료(홈페이지).hwp 첨부파일
첨부파일2 첨부파일
첨부파일3 첨부파일

남부교육지원청 '행복한마당 개최'


인천광역시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이승삼)은 5월 2일(월) 대회의실에서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남부 행복한마당을 개최하여 개방과 소통, 그리고 협력의 시간을 가졌다.


 행복한마당은 월례회의의 새로운 명칭으로, 모든 직원이 같은 방향을 향해 앉아서 하향적 업무지시와 주입식 정보를 제공해 왔던 기존의 회의 방식에서 탈피하여 각 과별 직원들의 숨겨진 꿈과 끼를 발산하여 자신을 드러내고, 누구나 제 목소리를 내는 기회와 소통의 장으로 바뀌었다.


 학교운영지원과에 근무하는 허보람(행정8급) 주무관은 “처음 책상이 치워지고 중앙에 원형의 마당이 생겼을 때는 다소 낯설고 앞사람과 눈이 마주쳐서 부담이 되었는데 지금은 앞을 가로막았던 벽이 허물어진 것 같아서 시원하기도 하고 타부서 사람들과 더 가까워 진 것 같다.” 라고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승삼 교육장은 “어느 조직이든지 익숙했던 것을 바꾸는 것은 불편한 일이지만 불편하다고 해서 변화를 포기해 버린다면 그 조직은 더 나은 미래는 없다고 생각한다.”며 “그동안 행복과 공감, 소통을 강조해 왔지만 아직까지도 같은 교육청에 근무하면서도 서로를 모르는 직원이 있어 월례회의에 대한 변화가 필요하다 생각했다.”고 말했다.


인천광역시남부교육지원청은 5월의 첫 날, 변화의 시작에 문을 열었다.


 

다음글 남부, 배움을 즐기는 행복한 수학체험한마당 개최!
이전글 창의적 체험활동! ‘행복 남부 하늘땅바다 어울림스케치북’으로 즐기며 배워요. - 남부교육지원청 창의적 체험활동 워크북 보급 -
목록